북한과의 전쟁을 현실적으로 막아주는 육군의 히든카드


안녕하십니까 오늘은 동북아시아 정세에서 가장 강력한 전쟁 억지력과 히든카드가 될 육군 미사일사령부 전력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① 미사일사령부란 무엇인가? ]



대한민국 육군 미사일사령부 (ROKA Missile Command) 는 육군본부 직할의 사령부로써 지대지미사일을 통해 전시에 적대적인 주요 목표물에 대한 물리적 타격을 맡는 육군의 히든카드입니다.



북한의 전략로켓군 같은 대량살상무기를 통하여 내부 정치적 목적이 다분한 개념 따위가 아닌 언제든지 최대한 조기 선제타격을 통해 적 핵시설과 각종 지휘소 등 전쟁 시발점과 위험요소를 선제타격 하는 동시에, 밀집된 지상군과 적의 대규모 전쟁유지시설 (공업시설) 등도 마찬가지로 보이지 않는 곳에서 날아온 미사일로 타격할 수 있다는 걸 보여줌으로써 평시에도 전쟁 발발 움직임과 흐름을 끊는 전쟁 억지력 또한 이끌어내는 사령부입니다.

2014년 4월 1일 기존 유도탄사령부를 좀 더 확대개편하여 북한의 전략로켓군에 효과적인 대응을 위하여 탄생하였으며, 2014년 6월 11일 국군조직법 대통령령 제 25377호에 미사일사령부 작전부대 창설이 개정되었습니다.


[ ② 미사일사령부의 작전범위와 특징 ]



한미 미사일 사거리 지침 이라는 외교적인 제스처로 인해 사실상 본격적인 지대지 탄도미사일을 개발/배치하는건 어려운 점이 있어서, 미사일사령부의 전력은 러시아나 중국등의 전략로켓군에 비하면 규모가 적습니다.



일단, 동아시아 정세에서 한국의 위치는 바로 위 북한이라는 민감한 한민족 독재체재를 무너뜨리고 통일을 하는 것이 최후의 목표이며 굳이 안보의 측면이상의 군비경쟁을 초래하며 타국과 마찰을 낼 이유가 거의 없기 때문에, 북한을 제외하면 연해주 극동 러시아와 중국 외 그다지 적을 두어서 미사일 타격대상에 둘 명분이 없거니와 우리군의 탄도/순항미사일 전력은 철저하게 적 위협시설을 조기 정밀타격해 평화와 안보를 보장하는 것에 촛점을 둡니다.


따라서, 미사일 사거리 증강의 명분과 어려움 그리고 딱딱한 동아시아 정세에 맞물려 우리 순항 및 탄도미사일은 좀 다른 방식으로 효과를 얻게 진화했는데,


그것은 바로 엄청난 정밀도를 가지도록 하여 수백~천단위 킬로미터를 날아가 적 목표에 정확히 착지하도록 만들면서 WMD (대량살상무기) 가 아닌 일반 재래식 탄두로도 큰 광범위 효력을 낼 수 있게 설계되었습니다. 특히 순항미사일 기술력은 세계에서 수위에 꼽히며 보유수량 또한 비공식적으론 1천기 단위가 넘어간다는 말도 있으며, 현무 3C 순항미사일은 한국 어느 곳에서 쏴도 중국 동부 해안대도시 대부분과 일본 도쿄를 타격할 수 있는 수준입니다.


즉, 한국은 사거리가 짧은 대신 엄청난 명중률과 적의 움직임을 간파해 선제타격하여 적의 모든 위협시설과 골드카드를 봉쇄한 뒤 평시에도 전쟁 움직임을 깨고 적절한 공격을 통한 방어를 구축하므로써 전쟁억지력을 이끌어냅니다. 모든 탄도 및 순항미사일 자산은 이 육군 미사일사령부가 독자 관리하고 해군의 수직발사관에 탑재된 현무 3 순항미사일 계열 역시 여기서 관리하고 있습니다. 


[ ③ 육군 미사일사령부 보유 미사일전력 ]



① M270A1 MLRS - ATACMS 지대지 탄도미사일

보유수량: 차량 10문



② 현무 1 지대지 탄도미사일

보유수량: 기밀사항 (최소 100기 이상)



③ 현무 2 탄도미사일

보유수량: 기밀사항 (최소 200기 이상 추정중)


④ 현무 3 순항미사일

보유수량: 기밀사항 (최소 200기 , 총 1000기 가까이 확보예정)



대표적인 현무미사일은 사거리를 제한한 대신 뛰어난 명중률과 파괴력 그리고 적의 주요시설을 미리 찍어두고 명령 즉시 발사해 선제 조기타격을 할 수 있다는 점에서 뛰어난 전쟁억지력과 아군과 민간인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한국의 미사일 기술력이 사실 미사일 지침 없이도 계속 지속 개발하고 연구중이며 완료 뒤에 양해를 구해 사거리를 넓히는 방식이라 현재도 훨씬 더 긴 사거리와 탄두를 가진 개체를 개발하거나 확보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제 한미 미사일 사거리지침이 3차 개정에 들어가면서 탄두중량이 완전히 폐지되어 실질적으로 탄두중량 증가를 통한 물리적 사거리 추가확보를 이끌어낼 수 있는 만큼 앞으로의 전력 상승예감은 이젠 단지 자금과 시간문제일 뿐 입니다.



우리 미사일 전력은 사거리 그리고 핵탄두를 장착할 수 없다는 점에서 러시아와 중국등의 전략로켓군 보다는 한 수 아래에 있으나, 우리의 안보에 맞게 발전하여 뛰어난 명중률과 타격능력으로 커버할 수 있기때문에, 현재도 미사일사령부의 능력은 충분히 주변국과 대치상황에서 큰 힘을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 여겨집니다. 또한 육군 전술 지대지 탄도미사일과 SLBM 체계를 개발 배치하고 기존 미사일을 통해 해상과 잠수함 발사 플랫폼까지 확보하는 추세이며, 이는 추후에 더욱 더 강력한 대북 , 동북아 전쟁억지력을 발휘할 수 있을 것 입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추천 부탁드립니다


※해당 콘텐츠는 <군사정보 팀블로그> 군사지식에 의하여 작성되었으며,

본문은 보배드림 군사/무기 카테고리를 통해서 업로드 하고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신고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