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주 동의없이 발생된 렉카 바가지 요금을 피하는 법

사설 렉카의 바가지 요금 역시 사회적으로 널리 인식되고 있는 문제이지만 실제로 자동차 사고가 발생했을 시에는 여러모로 당황하여 렉카의 바가지 비용을 고스란히 지불하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자동차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서도 사설 렉카의 바가지 요금이 큰화제가 된 적이 있습니다. 오늘은 '자동차 사고시 렉카 바가지 비용을 피하는 꿀팁'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우선 자동차 사고가 발생했을 때 사설 렉카의 바가지 비용이 고스란히 운전자 몫이 되는 안좋은 예를 살펴보겠습니다. 젠틀한 레카기사님들도 있으나 이것은 어디까지나 극단적으로 안 좋은 예를 설명드리고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시면서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당연히 일차적으로 자동차 사고가 발생해야겠죠. 이미 갑작스레 발생한 사고로 인해 패닉 상태가 된 운전자 앞에 어떻게 알고들 왔는지 사셀 렉카들이 떼거리로 몰려들게 됩니다. 여기서 2차 패닉을 겪는 운전자들도 많다고 합니다. 

사설 렉카들의 사회적 인식이 안 좋은 또다른 이유는 무작정 차량을 견인차에 연결하여 견인하려고 하기 때문입니다. 보험회사 렉카를 불렀다고 하여도 "공업소까지 견인해 주겠다" 혹은 "교통에 방해가 되니 갓길까지 빼주겠다" 등의 이유로 일단은 무조건 조금이라도 견인하려고 하죠. 보통 운전자들은 안그래도 당황스러운 상태이니 렉카기사들의 이러한 꼬임에 빠져들기 십상입니다.

하지만 일단 렉카와 사고차를 연결해 조금이라도 견인을 하게 되면 바가지 비용을 요구하는 렉카기사님들이 많습니다. 터무니 없은 금액에 차주가 항의를 하면 오히려 견인해달라고 하지 않았냐고 적반하장으로 큰소리를 내는 경우도 종종 있다고 합니다. 결국 경찰을 불러도 민사사건이라 손쓸 방법이 없으니 원만히 합의 하라는 말만 되 풀이하는 경찰들이 많기 때문에 결국 말도 안되는 비용을 지불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러니 사설 렉카는 이용하지 않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어떠한 설명과 이유를 들어도 사고난 지점에서 보험회사의 렉카를 기다리는 것이 현명합니다. *주의할 점은 렉카기사의 명함도 절대 받아서는 안됩니다. 명함을 받은 행위를 동의의 의사로 우겨 무작정 견인을 시도하는 렉카기사들도 있기 때문입니다. 

사고가 나면 최대한 침착하고 신속하게 가입된 보험회사에 전화하여 보험 회사 사고렉카를 신청하고 기다려야 합니다. 우리나라 자동차 보험은 특약사항에 대부분 사고시 보험사 렉카 무료 이용이 포함되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 무료 이용이 아닐지라도 사설 렉카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으니 의무 보험인 자동차 보험 서비스를 기다리는 게 옳습니다.

와중에 떼로 몰려온 사설 렉카들 앞에서도 당황하지말고 어떠한 이유를 대더라도 단호하게 대처하면 됩니다. 만약 렉카에 사고차량을 연결하려고 하면 휴대폰으로 동영상 촬영을 하는 것도 막무가내인 레카기사들도부터 벗어날 수 있는 좋은 방법이라고 합니다. 앞으로 사고가 발생한다면 사고 때문에 혼란스럽고 경황이 없겠지만 최대한 침착하고 단호한 자세로 레카기사들을 물리치면서 보험회사 렉카를 기다립시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